본문 바로가기

블록체인

암호화폐를 넘어 비즈니스를 혁신하다! ‘블록체인 DX’에 주목! 2편 지난 글에서는 비즈니스 분야의 블록체인과 LG CNS의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모나체인을 살펴봤습니다. 이번 글에서는 모나체인의 활용 사례를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더 정확하게, 더 신속하게, 더 효율적으로··· 물류 비즈니스 레벨 업!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디지털 화물 운송장 플랫폼 한국인터넷진흥원은 블록체인 시범사업의 일환으로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디지털 화물 운송장 플랫폼’ 프로젝트를 진행했습니다. 이 프로젝트는 여러 운송 이해 관계자들을 블록체인 노드 주체로 확보해 신뢰할 수 있는 디지털 화물 운송장 관리 플랫폼을 구축한다는 목표 아래 추진됐습니다. KISA를 비롯해 LG CNS 등 참여 조직은 물류 4.0으로 진화한 물류 비즈니스 분야에 여전히 종이 운송장이 이용되는 현실에 주목했습니다. 화물.. 더보기
만 원으로 피카소의 작품을 살 수 있다? 요즘 대세는 아트테크! 코로나19 팬데믹은 사람들의 생활양식과 함께 소비습관, 행동 방식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변화를 불러왔습니다. 국가 간 이동, 집합 제한 등으로 인해 재테크 소비 흐름도 바뀌고 있는데요. 최근 재테크에 대한 MZ세대의 관심이 높습니다. 똑똑한 재테크에 너도나도 뛰어들고 있는 상황인데요. 다양한 재테크 중에서도 미술품을 재테크 수단으로 접근하는 '아트테크(Art Tech)'가 MZ세대의 관심사로 떠올랐습니다. 아트테크는 예술과 재테크를 결합한 단어로 미술품에 투자하여 소유하거나 수익을 창출하는 활동을 의미하는데요. 물론 기존 미술시장에서도 사람들은 미술 작품을 통해 경제적인 이익을 추구해왔으며, 2000년대에는 아트 펀드 같은 금융상품이 인기를 끌기도 했습니다. 최근에는 밀레니얼 세대 유입과 함께 화랑, 경매.. 더보기
암호화폐를 넘어 비즈니스를 혁신하다! ‘블록체인 DX’에 주목! 1편 블록체인이 그저 비트코인과 동일시되던 때가 있었습니다. 투기 목적이 다분한 암호화폐의 기반 기술 정도로 간주했죠. 이후 블록체인이 갖는 비즈니스 가능성에 주목하는 기업들이 조금씩 늘어나기 시작했습니다. 2017년쯤, 이러한 흐름 속에서 미래의 신기술인 블록체인에 대한 열광이 시작됐고, 이와 함께 서비스로서의 블록체인(BaaS)이 조금씩 등장했습니다. 하지만 이내 블록체인의 화제성은 급속히 수그러들었습니다. 장밋빛 전망 뒤에 가려져 있었던 각종 기술적 난제, 전문 인력 부족, 구체적 성과 도출의 어려움 등과 같은 문제 때문이었습니다. 실제로 가트너의 기술 성숙도 표현 도구인 하이프 사이클을 통해 블록체인 기술의 성숙도가 어느 정도 위치에 와있는지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가트너에서는 블록체인에 대해 이렇게 .. 더보기
음악 산업 혁신의 시작? 바로 웹3.0에서 시작! 암호화폐 시장이 침체기에 이르면서 블록체인 기술과 관련 산업도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하지만 블록체인의 파괴적인 힘과 혁신에 대해서는 아직도 많은 이야기가 오가고 있는데요. 가상화폐 시장이 침체하는 일명 크립토 윈터(Crypto Winter)가 찾아오기는 했지만, 블록체인을 개발하는 기업들은 여전히 존재하며 많은 벤처캐피털의 자금이 가상화폐에 몰리고 있습니다. 금융과 게임을 비롯해 많은 산업에서 블록체인 활용을 시도하고 있는데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웹3.0 시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중앙화 서비스와 플랫폼 같은 중개자를 제거하고 혁신을 만들기 위한 새로운 방법을 찾고 있습니다. 웹3.0의 개념이 필요한, 가장 중앙화된 산업이 있습니다. 바로 음악 산업인데요. 우리는 지난 10년 동안 스트리밍.. 더보기
[보안동향] 아직도 신분증 들고 다니세요? 폰만 있으면 본인인증 가능! 여러분은 모바일기기에서 사용자 인증 수단으로 어떤 것을 사용하시나요? 우리는 오랜 기간 PC에서 아이디와 패스워드로 사용자 인증을 진행해 왔습니다. 공인인증서(현 공동인증서)를 PC에 저장해서 사용했고, 그러다가 USB 저장기기에도 인증서를 저장해 사용할 수 있게 됐죠. USB를 통해 지문인식기기 등도 연결해서 사용해 왔습니다. 이후, 스마트폰의 등장과 확산은 PC에만 있던 인증 수단을 모바일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습니다. 모바일 기기에 인증서를 저장할 수 있게 됐고, 별도의 장치 없이 스마트폰만 있으면 언제든지 지문인식, 안면인식을 수행할 수 있게 됐습니다. 신분증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동안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등의 신분증과 함께 회사 사원증도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진 실물을 가지고 다녀야 했죠... 더보기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분산형 웹 ‘IPFS’가 뜬다!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대체불가능토큰(NFT)은 NFT의 정보와 소유자, 거래 내역 등을 블록체인상에 저장해 두고 있습니다. 하지만 블록체인에 등록된 NFT에는 실제 영상이나 이미지 같은 데이터가 존재하지 않는데요. 실제 원본 데이터는 특정 서버에 저장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세상에 존재하는 수많은 데이터는 어떤 공간에 저장되어 있는데요. 이 공간은 특정 기업이 보유한 서버일 수도, 클라우드 형태일 수도 있습니다. 만약 서버가 데이터를 한 곳에 저장하는 중앙 집중 방식이라면 데이터에 대한 검열 문제가 발생하거나, 서버가 공격을 받으면 데이터를 불러올 수 없게 될 수도 있는데요. 최악의 경우 데이터가 모두 날아가거나 서버에 접속조차 할 수 없는 상황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한 번 저장해두면 영원히 사.. 더보기
OO하면서 돈 버는 ‘X2E’세상이 온다 블록체인과 대체 불가능 토큰(NFT)이 기업들의 비즈니스 모델을 근원적으로 바꾸고 있습니다. 이 두 기술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메타버스와 게임 플랫폼들은 참여자들이 즐기면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새로운 비즈니스를 속속 선보이고 있는데요. 게임을 하면서 돈을 벌 수 있고 노래를 듣거나 운동만 해도 돈을 준다는 합니다. 블록체인 기술이 참여자가 주인인 세상, 개인화된 웹 3.0을 구현하고 있기 때문인데요. 블록체인으로 인해 세상은 어떻게 바뀌게 될까요? 호주의 '파인드 사토시 랩'이 제작한 앱 ‘스테픈(Stephen)’을 다운받아 운동을 하면 돈을 벌 수 있는데요. 대신에 이용자는 최소 150만 원 상당의 운동화(NFT)를 구매해야 합니다. 이 운동화를 구매한 뒤 야외에서 달리면 스마트폰 GPS와 연동돼 운.. 더보기
쏟아지는 데이터, 똑똑하게 관리하려면? 답은 ‘스마트 계약’! 스마트 계약은 블록체인의 주요 기능 중 하나입니다. 스마트 계약은 사전에 조건을 정하고, 이를 충족하면 계약 내용을 알아서 실행해주는 똑똑한 기술인데요. 계약이 대량으로 이루어지는 분야나 계약 내용을 자주 추적하고 검증해야 하는 산업에서 이러한 스마트 계약을 많이 고려하고 있습니다. 법률, 유통, 헬스케어, 에너지 같은 산업이 대표적인데요. 이 역시 분산화된 구조 속에 중개자 없이 서비스를 구현한다는 점에서 웹 3.0 업계의 핵심 서비스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유통이나 물류는 스마트 계약 시스템을 도입했을 때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분야입니다. 생산품이 소비자에게 전달되기까지 여러 데이터가 발생되기 마련인데요. 이를 통합하고 기록해 추적하면 중간에 발생하는 여러 문제를 해결할 때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더보기